마태복음 1:18~25
예수 탄생의 이야기입니다. 요셉과 정혼한 마리아가 동거 전에 잉태했는데 꿈에 천사가 요셉에게 나타나

성령으로 잉태된 것을 알려주고 이 아이의 이름을 예수라 지을 것을 말합니다. 이는 자기 백성을 그들의

죄에서 구원할 자라는 뜻입니다. 그리고는 임마누엘이라는 또 다른 이름을 줍니다. 이는 하나님이 우리와

함께 하신다는 뜻입니다.

 

누구와 사랑을 하기 시작하면 가장 먼저 나타나는 현상이 그와 함께 있고 싶은 생각입니다. 함께 있더라도

시간이 멈추질 않고 빨리 가는 것에 안타까워 합니다. 함께 있고 싶어하는 마음은 사랑의 가장 큰 특징 중

하나입니다. 하나님이 나와 함께 하신다는 임마누엘 신앙이 이 험한 세상을 살아가는데 얼마나 큰 힘과

위로가 되는지 모릅니다. 크리스마스 이브날입니다. 이 임마누엘 신앙으로 하루를 살고 싶습니다.

오늘의 키워드는 임마누엘입니다
< 저작권자 © 크로스로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더 많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