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을 품는 리더

사무엘상 6:1~12.
삼상] 6:1 여호와의 궤가 블레셋 사람의 지방에 있은 지 일곱 달이라
[삼상] 6:2 블레셋 사람이 제사장들과 복술자들을 불러서 이르되 우리가 여호와의 궤를 어떻게 할꼬 그것을 어떻게 본처로 보낼 것을 우리에게 가르치라
[삼상] 6:3 그들이 가로되 이스라엘 신의 궤를 보내려거든 거저 보내지 말고 그에게 속건제를 드려야 할지니라 그리하면 병도 낫고 그 손을 너희에게서 옮기지 아니하는 연고도 알리라
[삼상] 6:4 그들이 가로되 무엇으로 그에게 드릴 속건제를 삼을꼬 가로되 블레셋 사람의 방백의 수효대로 금독종 다섯과 금쥐 다섯이라야 하리니 너희와 너희 방백에게 내린 재앙이 일반임이니라
[삼상] 6:5 그러므로 너희는 너희 독종의 형상과 땅을 해롭게 하는 쥐의 형상을 만들어 이스라엘 신께 영화를 돌리라 그가 혹 그 손을 너희와 너희 신들과 너희 땅에서 경하게 하실까 하노라
[삼상] 6:6 애굽인과 바로가 그 마음을 강퍅케 한 것같이 어찌하여 너희가 너희 마음을 강퍅케 하겠느냐 그가 그들 중에서 기이하게 행한 후에 그들이 백성을 가게 하므로 백성이 떠나지 아니하였느냐
[삼상] 6:7 그러므로 새 수레를 만들고 멍에 메어 보지 아니한 젖 나는 소 둘을 끌어다가 수레를 소에 메우고 그 송아지들은 떼어 집으로 돌려 보내고
[삼상] 6:8 여호와의 궤를 가져다가 수레에 싣고 속건제 드릴 금 보물은 상자에 담아 궤 곁에 두고 그것을 보내어 가게 하고
[삼상] 6:9 보아서 궤가 그 본 지경 길로 올라가서 벧세메스로 가면 이 큰 재앙은 그가 우리에게 내린 것이요 그렇지 아니하면 우리를 친 것이 그 손이 아니요 우연히 만난 것인 줄 알리라
[삼상] 6:10 그 사람들이 그같이 하여 젖 나는 소 둘을 끌어다가 수레를 메우고 송아지들은 집에 가두고
[삼상] 6:11 여호와의 궤와 및 금쥐와 그들의 독종의 형상을 담은 상자를 수레 위에 실으니
[삼상] 6:12 암소가 벧세메스 길로 바로 행하여 대로로 가며 갈 때에 울고 좌우로 치우치지 아니하였고 블레셋 방백들은 벧세메스 경계까지 따라가니라
블레셋 리더들은 전리품으로 갖고 온 하나님의 궤로 인해 재앙을 받게 되자 그 궤를 이스라엘로 돌려주기 위해 제사장들을 불러 자문을 구합니다. 제사장들은 블레셋이 마음의 완악함으로 인해 재앙을 받지 말라고 경고합니다. 리더 생활을 하다 보면 관계에서 참 힘든 사람을 만나게 됩니다. 부하 직원일 수 있고 상사일 수 있고 또는 고객일 수 있습니다. 상처받고 억울함 때문에 스스로 완악해지는 자신을 발견하게 됩니다. 용서가 안되고 완악해진 마음을 풀기가 어렵습니다. 그래도 완악함을 풀어야 합니다. 마음의 완악함은 자신을 더 고립시키고 더이상 리더십을 발휘하기 어렵게 만들기 때문입니다. 모든 사람과 더불어 화평하라는 말씀앞에 무릎을 꿇습니다. 힘들지만 제가 마음 한켠에 있는 불편한 사람들에 대해 용납하고 품을 수 있는 인격으로 성장하길 원합니다. 오늘의 키워드는 사람을 품는 리더입니다.

< 저작권자 © 크로스로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더 많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