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칙지키기

사무엘상 6:13~21.
[삼상] 6:13 벧세메스 사람들이 골짜기에서 밀을 베다가 눈을 들어 궤를 보고 그것의 보임을 기뻐하더니
[삼상] 6:14 수레가 벧세메스 사람 여호수아의 밭 큰 돌 있는 곳에 이르러 선지라 무리가 수레의 나무를 패고 그 소를 번제로 여호와께 드리고
[삼상] 6:15 레위인은 여호와의 궤와 그 궤와 함께 있는 금 보물 담긴 상자를 내려다가 큰 돌 위에 두매 그 날에 벧세메스 사람들이 여호와께 번제와 다른 제를 드리니라
[삼상] 6:16 블레셋 다섯 방백이 이것을 보고 그 날에 에그론으로 돌아갔더라
[삼상] 6:17 블레셋 사람이 여호와께 속건제로 드린 금독종은 이러하니 아스돗을 위하여 하나요 가사를 위하여 하나요 아스글론을 위하여 하나요 가드를 위하여 하나요 에그론을 위하여 하나이며
[삼상] 6:18 드린 바 금쥐는 여호와의 궤를 놓은 큰 돌에 이르기까지의 모든 견고한 성읍과 시골 동리 곧 다섯 방백에게 속한 사람의 모든 성읍의 수효대로였더라 그 돌은 벧세메스 사람 여호수아의 밭에 오늘까지 있더라
[삼상] 6:19 벧세메스 사람들이 여호와의 궤를 들여다 본 고로 그들을 치사 (오만) 칠십 인을 죽이신지라 여호와께서 백성을 쳐서 크게 살륙하셨으므로 백성이 애곡하였더라
[삼상] 6:20 벧세메스 사람들이 가로되 이 거룩하신 하나님 여호와 앞에 누가 능히 서리요 그를 우리에게서 뉘게로 가시게 할꼬 하고
[삼상] 6:21 사자들을 기럇여아림 거민에게 보내어 가로되 블레셋 사람이 여호와의 궤를 도로 가져왔으니 너희는 내려와서 그것을 너희에게로 옮겨 가라

하나님의 궤가 우여곡절속에 이스라엘 지역으로 다시 돌아옵니다. 이스라엘 백성이 기뻐하며 하나님께 제사를 지냈으나 기쁜 나머지 궤를 들여다보고 말았습니다. 법궤를 들여다보는 것을 엄격하게 금지한 법을 어기고 만 것입니다. 그 죄로 인해 하나님은 70명을 죽이는 징계를 내렸습니다. 사람이 모인 곳에는 어김없이 원칙이 있습니다. 영리 조직이든 비영리 조직이든 구성원들은 원칙을 지켜야 합니다. 이 원칙을 지키지 않을 때 크고 작은 갈등과 삐걱거림이 생깁니다. 특히 리더가 지키지 않으면 더 큰 문제가 생깁니다. 제가 처음 사업 시작할 때 부터 10년이 지난 지금까지 이 문제가 제게는 참 어려운 과제였습니다. 이스라엘 백성이 원칙을 지키지 않아 큰 징계를 받은 오늘 말씀을 보면서 원칙지키가 얼마나 중요한지 다시 한번 깨닫습니다. 오늘의 키워드는 원칙지키기입니다

< 저작권자 © 크로스로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더 많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