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무엘하 20:14~26.

세바의 반란군이 아벨성에 모였습니다. 이에 요압의 진압군이 아벨성 공격을 준비합니다.  군의 수효나 사기면에서 진압군이 훨씬 우세한 상황이었습니다. 양 진영이 싸움을 시작하게 되면 성이 초토화될 것은 분명했습니다. 이때 아벨성의 한 여인이 요압에게 찾아옵니다. 요압이 원하는 것은 세바 한 사람이지 성 주민들은 아님을 확인시키고 요압의 요구대로 세바를 죽여 그 목을 성밖으로 내줍니다. 성경은 이 여인을 지헤로운 자로 표현합니다. 한 사람의 지혜로 성의 모든 사람이 구원을 받은 것입니다.

나이가 들면서 지식보다 지혜가 더 중요하다는 것을 느낍니다. 지혜는 갈등과 분쟁을 평화로, 미움과 증오를 화해로 바꾸는 힘이 있습니다. 인생을 살면서 지식보다 지혜의 힘을 키우는 사람이 되게 해달라고 기도합니다.

오늘의 키워드는 지혜입니다.

< 저작권자 © 크로스로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더 많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