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가복음 8:1~13.

오병이어 기적이 있은지 얼마 되지 않아 유사한 상황이 생깁니다.  광야에서 3일 동안 먹지 못한 무리를 예수께서 불쌍히 여기시고먹이고자 하나 제자들의 생각은 달랐습니다.오병이어 기적을 목격했음에도 제자들은 이 광야에서 어떻게 떡을구할 수 있냐고 반문하면서 회의적입니다.예수께서 “너희에게 떡 몇 개나 있느냐?” 묻습니다.7개의 떡과 물고기 2마리를 축사하시고 4천 명을 먹이시는기적이 또다시 일어납니다.

일평생 봉사와 담을 쌓은 사람들이 있습니다.환경과 여건을 탓하기만 합니다.현재 자신이 가진 것을 남을 위해 쓰는 것이 인색한 자들입니다.오늘 “너희에게 떡 몇개나 있느냐?” 는 질문을 묵상합니다.내가 가진 가장 작은 것이라도 남을 위해 봉사와 구제로 내어놓을 수 있는인생으로 살고 싶습니다.

오늘의 키워드는 긍휼함입니다.

< 저작권자 © 크로스로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더 많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