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가복음 15:1~15.
예수가 고소당한 내용은 신성 모독죄가 아닌 대역죄였습니다. 신성 모독은 종교의 문제이므로

기각 사항입니다. 따라서 예수가 유대인들을 선동해서 혁명을 일으키고 로마 황제에게 세금

바치는 것을 금하고 있다는 것이 죄목이었습니다. 심문 결과 빌라도는 예수의 죄없음을 알고

당시 명절때 사면 제도를 이용해 풀어 주고자 했으나 무리의 강한 반대에 부딪혀 무산됩니다.

결국 그는 예수를 째찍질하고 십자가형을 명령합니다.

 

빌라도를 생각합니다. 당시 최고 리더였지만 자신의 유익을 구하고 자신의 자리를 지키는데

급급한 우유부단한 자였습니다. 리더십은 자기 희생과 섬김에서 그 힘이 나옵니다.

자기 유익을 구하는 리더는 결국 자신과 조직 모두 망하게 합니다.

어떤 문제에도 흔들리지 않고 분명한 직업적 소명의식과 원칙을 지닌 리더가 되길 원합니다.

오늘의 키워드는 빌라도입니다.
< 저작권자 © 크로스로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더 많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