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도의 연출

에스라8:21~36.

에스라는 바벨론을 떠나기 전 금식을 선포하며 하나님

앞에서 자신을 겸손히 낮추고 평탄한 길을 위해 기도합니다.

귀환 길에 매복한 적들의 습격을 당하지만 하나님의 손이

에스라와 그 일행을 구합니다.

 

험난한 인생길을 가노라면 예기치 않게 매복한 적들을

만납니다. 무방비 상태로 당해야 하는 경우가 있습니다.

오늘 에스라가 길을 떠나기 전 평탄한 길을 구하면서

기도하는 모습을 봅니다. 연을 날릴 때 연줄을 잡고 있지만

연이 너무 높이 올라가면 안보일 때가 있습니다.

그러나 연줄에서 전해오는 단단한 힘을 느끼면서 연이

끊어지지 않았다는 것을 압니다. 한치 앞을 내다보지

못하는 우리 인생길에 기도의 연줄을 늘 잡고 있기를

원합니다. 이 아침 묵상을 통해 날마다 하늘과 닿아있는

자가 되길 원합니다.

오늘의 키워드는 기도의 연줄입니다.
< 저작권자 © 크로스로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더 많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