삶의 우선순위

느헤미야 6:1~14.
느헤미야의 반대 세력이 다시 나타납니다. 이번에는 느헤미아가 반역을 꾀하고 왕이 되려한다는

소문이 들리는데 만나서 얘기하자고 제안합니다. 그를 죽이려는 계략입니다. 거듭된 요청에

느헤미야는 끝까지 거절합니다. 그러자 그들은 스마야 선지자를 매수해서 성전 외소 안으로 들어가

몸을 피하자고 느헤미야에게 제안합니다. 그는 제사장만이 들어가는 성전에 들어가는 죄를 범하지

않겠다고 말합니다.

그가 집요한 죄와의 타협에도 끝까지 버틸 수 있었던 것은 삶의 원칙과 우선순위가 분명했기

때문입니다. 이게 흔들리면 상황에 따라 삶도 흔들립니다. 비즈니스 현장에서 무수한 타협과

유혹이 제게 옵니다. 타협을 하지 않으면 두려움이 엄습해 옵니다. 제가 사업하는 이유를 다시

생각합니다. 어떤 상황에도 죄와 타협하지 않겠다는 우선순위가 흔들리지 않는 자가 되도록

성령님이 순간 순간 도우시길 기도합니다.

오늘의 키워드는 삶의 우선순위입니다

더 많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