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태복음 17:1~13.

예수께서 베드로 요한 야고보 세 제자를 데리고 높은 산에 올라가십니다. 그 곳에서 제자들은 놀랍게도 예수께서

해와 빛처럼 광채나면서 변형되고 구약의 선지자 모세, 엘리야와 대화하는 장면을 보게됩니다. 이 때 홀연히 빛난

구름이 그들을 덮으며 하늘에서 소리가 들려옵니다. 산에서 내려오면서 예수께서 자신이 죽음에서 부활하기 전까지

변화산에서의 사건을 함구하라고 제자들에게 명하십니다.

 

말을 할 때가 있고 하지 않아야 할 때가 있습니다. 말할 수 있는 권한이 있다고 다 말할 수 있는 것이 아닙니다.

때로는 알아도 모른 척하는 것이 더 좋을 때가 있습니다. 모르는 것을 아는 척하는 것 보다 아는 것을 모른 척하는

것이 훨씬 힘듭니다. 입이 가벼운 리더라면 반드시 연단받아야 할 부분입니다. 저 또한 함구의 은사를 받았으면

좋겠습니다.

오늘의 키워드는 ‘함구’입니다.

더 많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