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희가 먹을 것을 주라

마태복음 14:13~21.

예수 일행을 따르는 큰 무리에게 식사 문제가 생깁니다. 제자들이 무리를 보내 스스로 먹을 것을 사 먹게 하자고

제안하자 예수께서 의외의 말씀을 하십니다. “너희가 먹을 것을 주라.” 제자들이 떡 5개와 물고기 2마리 즉 오병이어

밖에 없다고 말씀드리자 예수께서 그것을 가져오라 하시고 축사하신 후 그 자리에서 5천명을 먹이는 기적을

보이십니다.

 

본문 말씀 중 너희가 먹을 것을 주라는 말씀을 묵상합니다. 보통의 사람들은 주는 것보다는 받아먹는 것에 더

익숙합니다. 그런데 예수께서 아무것도 없는 상황에서 제자들에게 무리들을 먹이라고 지시하신 것입니다.

그 시작은 아주 보잘 것 없는 오병이어였습니다. 오늘 말씀은 받는 것에 익숙하고 또 주더라도 조건을 걸고

주려하는 제게 도전이 됩니다. 제가 갖고 있는 오병이어로 사람들을 먹이는 목자의 삶에 참여하기를 원합니다.

오늘의 키워드는 ‘너희가 먹을 것을 주라’입니다.

 

더 많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