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방박사들의 믿음

마태복음 2:1~12.
동방박사가 먼길을 마다하고 별을 보고 아기 예수를 경배하러 예루살렘에 도착합니다. 이 소식을 듣고 헤롯왕은 아기 예수를 경쟁자로 여겨 죽일 계획을 세웁니다. 한편 대제사장과 서기관들은 구약에서 예언된 메시야에 대해 지식으로만 알고 있던 자들이기에 경배하러 가지 않습니다. 박사들이 별을 다시 보고 따라가 결국 아기 예수를 만나 경배합니다.

대제사장과 서기관들을 보면서 안다고 경배하는 것이 아님을 깨닫습니다. 믿어야 경배하는 것입니다. 동방박사들은 아기예수가 어디 있는지 알려달라는 헤롯왕의 명령을 무시하고 성령의 지시하심대로 헤롯을 만나지 않고 고국으로 돌아갑니다. 세상의 원칙 방식 명령과 하나님의 방식, 명령이 충돌될 때가 있습니다. 동방박사들 처럼 사람의 음성보다 하나님의 명령에 순종하는 자로, 믿음으로 메시야를 경배하는 자로 살기를 원합니다.

오늘의 키워드는 동방박사들의 믿음입니다

더 많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