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은 교회 새롭게 다시 보기

작은 교회 목사가 전하는 작은 교회가 가야 할 길.

작은 교회 새롭게 다시보기 표지부흥의 바람이 멈춘 지금, 한국 교회는 길을 잃은 듯하다. 오직 교회 성장만을 목표로 달려온 목회자들은 방향감각을 상실하고 어디로 가야 할지 우왕좌왕하고 있다. 교회는 여전히 큰 건물과 교인 수에 초점을 맞추어 성장하려 하고 있고, 교인들 역시도 작은 교회보다는 대형 교회를 찾아나선다. 이런 현실은 작은 교회에서 힘겹게 분투하고 있는 목회자를 탈진하게 하고 주눅들게 만들며, 심지어는 정체성의 혼란을 가져온다. 과연 이것이 성경적인 모습일까?

이 책은 목회 성공담이 아니라 온갖 어려움에도 포기하지 않고 묵묵히 목회의 길을 걷고 있는 목회자들을 대변하는 작은 교회 현장의 소리이며, 작은 교회를 향한 응원가다. 이 책이 정체성 문제로 혼란을 겪고 있는 작은 교회 목회자에게 격려와 희망이 되고, 작은 교회 성도들에게 자긍심을 심어 주는 매개체가 되었으면 좋겠다. 또한 작은 교회와 큰 교회가 협력하여 건강한 성장을 도모하고 한국 교회에 올바른 개혁을 외치는 통로가 되기를 소망한다.

목차

 

프롤로그 잃어버린 길을 찾아서

 

CHAPTER 1 나의 길을 가리라

 

목사님, 요즘 교회 잘되십니까?

우리는 무엇을 해야 하나?

목회자의 가난은 부끄러운 것인가?

자비량 목회는 성경적인가?

작은 교회의 존재 의미는 무엇인가?

작은 날갯짓도 의미가 있을까?

작은 교회는 어떻게 존재해야 하나?

누가 착하고 충성된 종인가?

 

CHAPTER 2 일어나라 함께 가자

 

작은 교회 목회자의 탈진

언제까지 주저앉아 있을 것인가?

스데반은 실패한 자인가?

비전 교회 목회자들이여, 힘을 내라

작지만 영향력 있는 교회

작은 교회도 좋다

다시 예루살렘을 향하여

목회의 기본은 낮아짐과 섬김이다

 

CHAPTER 3 우리가 서로 사랑하자

 

교회는 세상과 달라야 한다

서로 배려하고 존중하자

우리가 서로 사랑하자

함께 걸으며 나누면 희망이 있다

어찌 그리 선하고 아름다운고

우리가 꿈꾸는 교회

걸림돌이 되지 말고 디딤돌이 되자

교회 개척의 새로운 대안

 

에필로그 작은 교회 목회자로 산다는 것

더 많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