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음을 다스리는 자

언 16:20~33.

우리는 ‘죽겠다’ ”미치겠다’ ‘못살겠다’ 등 일상 언어 중에 부정적인 말들을 많이 하는 편입니다.

본문은 선한 말에 대해 말씀합니다. “선한 말은 꿀송이 같아서 마음에 달고 뼈에 양약이 되느니라”

남을 험담하고 비판하는 이야기를 들을 때 보다는 세우고 격려해주는 말을 들을 때 마음이 좋습니다.

그런데 이런 선한 말을 하기 위해서는 조건이 있습니다. 본문 32절입니다. “노하기를 더디하는 자는

용사보다 낫고 자기의 마음을 다스리는 자는 성을 빼앗는 자보다 나으니라”

 

성읍을 빼앗는 자는 모든 것을 얻을 만한 높은 자인데 그 보다 마음을 다스리는 자가 낫다고 성경은

말씀합니다. 마음을 다스리는 자가 선한 말을 할 수 있습니다. 직장, 가정, 교회에서 노하기를 더디하고

사람을 죽이는 말보다 살리는 말을 하기를 성령께서 오늘 하루도 도우시길 기도합니다.

오늘의 키워드는 마음을 다스리는 자입니다

더 많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