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마음에 수다쟁이가 산다

마음을 노리는 거짓말들을 물리쳐라

오늘, 가장 크게 들린 소리는 무엇인가?

표지_내마음에수다쟁이가산다《선포 기도》(2013), 《죽도록 믿어라》(2013) 등을 통해 한국 독자들을 만난 스티븐 퍼틱(미국 엘리베이션교회 담임) 목사의 세 번째 신작이 나왔다.무엇을 듣느냐에 인생이 달려 있다.사탄의 거짓말 폭격으로 어질러진 마음을 청소하고, 우리를 살리는 하나님 음성에 다시금 주파수를 맞출 수 있도록 도와주는 책, 《내 마음에 수다쟁이가 산다》.

마음이 우울하거나 걱정이 많은 사람, 요즘 들어 부쩍 자신감을 잃었거나 지치고 낙심한 이에게는 특효약이, 하나님 곁에 좀 더 가까이 있고 싶은 이에게는 비타민이 되어 줄 책이다.

 

인생은 듣기 싸움이다!

성경은 사탄의 본성이 ‘거짓말쟁이’라고 밝힌다. 스티븐 퍼틱 목사는 우리가스스로떠올렸다고 생각하는 수많은 생각은 사실 사탄이 우리 속에 넣어 준 거짓말이기 십상이며, 사탄이 내 안에 불어넣는 온갖 부정적인 이야기를 듣고 있으면 하나님 음성을 들을 수도, 그분 뜻을 이룰 수도 없다고 경고한다.

저자는 하나님의음성을정확하고적극적으로듣지못하도록내마음에서방해하는거짓말쟁이사탄을 표현하는 데‘수다쟁이’(Chatterbox)라는용어를 썼다. 이 수다쟁이의 임무는 ‘틈만 나면 떠드는 것’이다. 한두 번 귀를 막고 참는다고 끝날 싸움이 아니다. 불쑥불쑥 생각의 틈을 파고들어 마음속을 헤집고 난장판을 만드는 수다쟁이를 그냥 놔두면, 어느새 마음에 ‘불안이나 두려움, 죄책감, 낙심’ 등이자리잡는다.별 것 아닌 일에도 인생이 쉽게 망가진다. 치명적이다.그러니 더는 미루지 말라.수다쟁이에게 선전포고를 하라!

 

하나님 목소리를 ‘들을 귀’를 지켜라!

이 책은 매일같이 ‘하나님 말씀’으로 무장해,호시탐탐 찾아오는 수다쟁이의 공격에서 마음을 보호하는 방법을 소개한다.‘성경’을 ‘삶의 현장’과 이어 주는 것이다. 교회 주일예배 중에만잠깐 펴는 성경이 아니라, 내 생활에서 실재하는 말씀의 능력을 경험하게 한다.이는 크게 보면, 성경적이지 않은 세속 가치관들을 거부하는 훈련이기도 하다.이 과정에서 저자가밝힌 ‘사람 냄새가 물씬 나는’ 실패와 성공의 경험담은큰 공감을 자아낸다.

결코 단번에 끝나지 않으며, 매우 힘겹고 때론 지루한 싸움이다. 그래도 맞서야만 한다. 하나님이 당신에 관해 이미 선포하신 말씀을 믿고, 수다쟁이와 계속해서 싸우라, 끝까지 싸우라. 매 순간 진리를 믿기로 선택하고, 그 진리에 따라 행동하라. 사탄의 거짓말을 거부하는 데서 그치지 말고, 하나님의 목소리를 듣는 데까지 나가야 한다.‘하나님이 말씀하시는 당신’으로 살라.

 

 

* 저자및역자소개

지은이_스티븐 퍼틱(Steven Furtick)

미국노스캐롤라이나주샬럿에기반을둔멀티캠퍼스교회인엘리베이션교회(Elevation Church)의리드목사. 사우스캐롤라이나주몽크스코너라는작은마을에서자라다가십대시절, 대도시에교회를세워인생들을변화시키라는하나님의부르심을받았다. 2006년, 여덟가정과함께노스캐롤라이나주샬럿에교회를개척하면서그부르심은현실로이루어졌다. 그들에게는하나님이그분의영광을위해그지역을뒤흔드시리라는확실한믿음이있었고, 하나님을모르는이들에게그리스도의생명을불어넣겠다는비전을품고지금까지달려왔다. 엘리베이션교회는미국교계유력지, 〈아웃리치매거진〉이발표한‘미국에서가장빨리성장하는교회’리스트에 2007년부터지금까지매년오를정도로폭발적인성장을거듭했다. 현재아홉개지역에서 13,000명이상의성도들이예배드린다.

스티븐퍼틱은이책외에도《선포기도》, 《죽도록믿어라》(이상두란노)를쓴<뉴욕타임스>베스트셀러작가다. 미국카탈리스트컨퍼런스, 윌로우크릭글로벌리더십서밋, 호주힐송컨퍼런스등주요컨퍼런스의강사로도활동한다. 하나님의목적을이시대에이루기위한그의열정은지역사회를넘어미국전역에뜨거운불길처럼번지고있다. 그가전하는메시지의핵심은하나님을철저하게신뢰하라는혁명적인믿음이다.

노스그린빌대학에서커뮤니케이션학을공부했고, 남침례교신학교(Southern Baptist Theological Seminary)에서신학석사학위(M.Div.)를받았다. 사랑하는아내할리와두아들일라이저, 그레이엄, 딸애비와함께살고있다.

저자홈페이지stevenfurtick.com

 

옮긴이_정성묵

광운대학교에서 영어영문학을 전공하고, 현재 전문 번역가로 활동 중이다. 《엎드려야 한다》, 《해방UNLEASH》,《JESUS ALL 예수로 충분합니다》, 《팬인가 제자인가》, 《팀켈러의 왕의 십자가》, 《엄마라고 불러도 돼요?》, 《악의 문제바로 알기》, 《긍정의 힘》(이상 두란노) 등 다수의 역서가 있다.

 

 

* 추천의 글

끊임없이 되풀이되는 문제에 지긋지긋하다면 이 책을 읽으라. 자유로운 삶으로 들어가는 길을 발견하게 될 것이다.존 비비어 _메신저인터내셔널 공동 창립자, 《순종》 저자

 

좋은 친구가 들려주는 확실하고 솔직한 피드백! 당신이 가고자 하는 곳으로 가는 데분명 도움이 될 것이다.페리 노블_뉴스프링교회 담임목사, 《해방》 저자

 

이 책은 우리를 가로막은 가장 큰 장애물이, 오히려 하나님의 목적으로 가는 가장좋은 다리임을 깨닫게 해 준다.케리 슉_우드랜즈교회 목사, 《당신이 메시지다》 저자

 

거짓말을 이겨 내는 방법을 알려 주는 최고의 책!크레이그 그로쉘_라이프교회 담임목사, 《카존》 저자

 

직설적인 글쓰기 스타일이 매력적이다. 생각하게 만드는 통찰력도 좋다. 무엇보다,하나님의 부르심대로 살 수 있게 우리를해방하는 책이다.앤디 스탠리_노스포인트교회 담임목사

우리를 향한 하나님의 부르심을 증폭시키는 책!

젠센 프랭클린_프리채플 담임목사, 《성령으로 배부른 금식》 저자

 

자기 삶 속의 수다쟁이를 쓰러뜨리려고 애쓰다가 겪은 실패까지 겸손하게 털어놓는저자의 모습이 참으로 아름답다.마크 배터슨_내셔널커뮤니티교회 담임목사, 《극복》 저자

 

 

* 차례

 

프롤로그. 적은 항상 우리 ‘마음’을 노린다

 

Part 1. ‘불안’을 심는 거짓말에서 마음 사수하기

“하나님은 내가 ~라고 말씀하신다”

 

  1. 인생은 듣기 싸움이다
  2. 우리 모두 ‘인정 중독’에 빠져 있다
  3. 오염된 렌즈를 씻으라
  4. ‘하나님 말씀’으로 항상 무장하라

 

Part 2. ’두려움’을 심는 거짓말에서 마음 사수하기

“하나님은 ~을 하겠다고 말씀하신다”

 

  1. ‘~하면 어쩌지?’도 습관이다
  2. 두려운 상황을 자세히 머릿속에 그려 보라
  3. 당신이 반드시 들어야 할 ‘하나님의 속삭임’이 있다

 

Part 3. ‘죄책감’을 심는 거짓말에서 마음 사수하기

“하나님은 ~을 하셨다고 말씀하신다”

 

  1. ‘후회’ 대신 ‘회개’를 택하라
  2. ‘수다쟁이의 비난’과 ‘성령이 주는 죄의 자각’은 다르다
  3. ‘기억할 것’은 기억하고, ‘잊을 것’은 잊으라

 

Part 4. ‘낙심’을 심는 거짓말에서 마음 사수하기

“하나님은 내가 ~을 할 수 있다고 말씀하신다”

 

  1. 삶이 계속될수록 전투는 더 치열해진다
  2. 낙심은 ‘하나님 나라’가 걸린 문제다
  3. ‘예수 중심의 감사’로 낙심에 결정타를 날리라

 

에필로그. 계속해서 싸우라, 끝까지 싸우라

 

 

*본문맛보기

<78쪽 중에서>

우리 인생의 그릇된 선택은 대부분 ‘하나님이 참으로 …라고하시더냐?’라는 질문에 잘못 답한 결과다. 사탄은 하나님이 약속하신 우리의 정체성을 마음대로 바꿀 수 없기 때문에 대신 그 약속에 물음표를 단다. 아담과 하와의 경우에도 사탄은 하나님의명령 중 하나에 물음표를 달았다. 사탄의 목적은 의심을 심는 것이다. 단, 사탄은 우리가눈치채지 못하도록 교묘한 방법을 사용한다.

 

<94-95쪽 중에서>

이제는 하나님의 말씀이‘사실’이라는 깨달음에서 그 말씀이 ‘당신에게도 적용된다’는 믿음으로 나아갈 때다. 수다쟁이의 거짓말이 적나라하게 드러나는 지점은 바로 ‘무엇이 기록되었는지’를 아는 것과 ‘내가누구인지’를아는 것이 만나는 곳이다. 일단 그 거짓말을 찾아내면 없앨 수 있다. 극복할 수 있다.

 

<106쪽 중에서>

우리는 큰일로 두려워할 수도 있고 대수롭지 않은 일로 두려워할 수도 있다. 우리는 통제할 수 없는 것을 두려워하기도 하지만 동시에 얼마든지 통제할 수 있는 것으로도 벌벌 떤다. 예컨대우리는 테러 공격과 유방암을 두려워한다. 그런가 하면 우리 회사 업무에 관한 나쁜 소식이나 상사의 야근 지시 혹은 누군가의상처 주는 말 따위가 적힌 이메일을 열 때도 두려움을 느낀다.그래서 우리는 틈만 나면 영적 안주라는 울타리 속으로 숨어든다. 하지만 사실은 이 울타리 안이야말로 세상에서 가장 위험한 곳이다.이런 두려움은 시간이 지나도 저절로 사라지지 않는다. 내버려 두면 오히려 더 불어나고 퍼져서 더 큰 피해를 낳는다. 작은 두려움이 모여 거대한 걱정과 공포의 해일을 일으키면하나님의 임재를 전혀 느끼지 못하는 지경까지 이른다.

 

<111쪽 중에서>

‘어쩌지? 전화가 오지 않으면 어쩌지?’, ‘전화가 오면 어쩌지?’,‘취직을 하지 못하면 어쩌지?’, ‘취직을 하면 어쩌지?’, ‘알람이 울리지 않으면 어쩌지?’, ‘알람이 울려도 듣지 못하면 어쩌지?’, ‘결혼을 못하면 어쩌지?’, ‘결혼을 하고 후회되면 어쩌지?’‘어쩌지?’는 근처에 가기만 해도 우리의 기쁨과 평안, 소망을빨아들이는 블랙홀이다.

 

<125쪽 중에서>

어떤 두려움이 밀려오든 나는 최대한 빨리 그 두려움의 본질을 파악하려고 한다. ‘내가 구체적으로 무엇을 두려워하는가?’ 이질문에 답하기만 해도 두려움의 힘이 사라지는 경우가 많다. 나는 막연하게 두려운‘감정’에 휩싸이지 않고 무엇이 그 두려움을일으키는지 정확히 파악하려고 노력한다. 일단 그 두려움의 실체를 파악하면 그것을 어떻게 다뤄야 할지 객관적으로 판단할 수있다.

 

<146-147쪽 중에서>

하나님은 엘리야를 죽이기는커녕 오히려 밥상까지 차려 주신다. 고단한 목숨을 거둬 달라는 부탁을 무시하고 오히려 목숨을 유지하기 위해 필요한 떡을 구워 주신다. 하나님은 엘리야에게‘건강식’을 제공하신다. 그것도 그냥 주시는 것이 아니라 엘리야가 못 보고 넘어가지 않도록 바로 앞에 상을 차려 주신다.이 얼마나 은혜로운 하나님이신가. 두려움의 한복판에 있는우리를 꾸짖기는커녕 오히려 위로하고 돌봐주시는 하나님. 하나님은 헛소리에 벌벌 떨고 있는 우리를 향해 자상하게 말씀하신다. “일어나 먹으라.” 나는 두려움의 영에 사로잡힌 모든 자녀에게 하나님이 이렇게 말씀하신다고 믿는다.

 

<181쪽 중에서>

하나님의 말씀은 내가 그리스도의 능력으로 완전히 새로운사람으로 변화되었으며 나에게는 그 어떤 정죄도 없다고 이야기한다. 반대로 수다쟁이는 온갖 약점을 트집 잡아 나를 비난한다.내 마음이 하나님의 말씀에서 어긋났던 경우들, 내가 여태 버리지 못한 낡은 악습관. 그것들 모두 수다쟁이의 표적이다. 이 수다에서 가장 기분 나쁜 점은 그 비난이 꽤 맞는 말이라는 사실이다.이 딜레마는 훨씬 더 복잡하다. 워낙 오랜 세월 동안비난의 목소리를 들은 탓에, 그만 내 분별력이 흐려지고 말았기때문이다. 어떻게 해야 비난과 죄의 자각을 구분할 수 있을까?

 

<246쪽 중에서>

마음속에서 낙심의 내적 대화가 시작될 때마다 원수의 목표가무엇인지를 기억하라. 원수의 목표는 단순히 우리의 기분을 망치는 것이 아니라, 우리가 우리 인생을 향한 하나님의 계획을 완전히 믿지 못하게 하는 것이다. 원수의 목표는 단순히 ‘우리’를 탈선하게 만드는 것이 아니라 우리를 통해 ‘하나님’이 하시려는 일을방해하는 것이다.

 

<247쪽 중에서>

낙심은 수만 가지 통로로 찾아온다. 남들이 한 말 혹은 하지 않은 말, 남들이 한 행동이나 하지 않은 행동. 이것들 모두 우리 안에 낙심을 일으킬 수 있다. 낙심은우리가 지고 있을 때뿐 아니라 이기고 있을 때도 강하게 밀려온다. 동굴 안의 엘리야가 기억나는가? 때로 낙심은 홍수처럼 밀려오고 때로는 쉴 새 없이 뚝뚝 떨어진다.하지만 낙심이 언제 어떻게 찾아오든 결과는 동일하다. 우리안에서 소망을 빼내고 그 빈자리에 ‘소용없어’라는 생각을 집어넣는다. 일터에서, 학교에서, 헬스 기구 위에서, 교회에서, 이 책을읽다가, 사랑하는 사람과 대화를 나누다가 이런 부정적인 생각에 빠진 적이 있는가?

더 많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