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늘의 지혜

열왕기상 5:1~18.

다윗의 친구 두로왕 히람이 솔로몬 즉위 소식을 듣고 솔로몬에게 화친을 청합니다.

솔로몬은 두로 지역의 건축 자재로 쓸 백향목을 들여오는 대신 그들이 부족한 식량을

주는 조건의 외교적 계약을 성사시킵니다. 성경은 솔로몬의 성공적인 외교성과가

개인의 능력이 아닌 하나님이 그에게 지혜를 주신 결과라고 말씀합니다.

다시말해 하나님이 지혜를 주시면 사람들과 좋은 관계를 맺을 수 있다는 것입니다.

 

우리가 하나님의 지혜를 구해야 하는 이유입니다. 하나님의 지혜가 있어야 관계가

회복되고, 상황의 어려움을 돌파할 수 있을 것입니다. 더 나은 삶을 위해,

부와 명예를 잡기위해 처세술과 세상 지식을 쌓아야 한다는 유혹에 우리는 항상

노출되어 있습니다. 이 아침 하늘의 지혜를 달라고 기도합니다.

오늘의 키워드는 하늘의 지혜입니다.

더 많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