욕심과 집착

열왕기상 2:13~25.

솔로몬이 왕이 되었음에도 아도니야는 왕에 대한 집착과 미련을 버리지 못합니다.

 

그래서 뱀이 하와에게 접근하듯 솔로몬의 어머니에게 가서 선왕 다윗의 첩 아비삭을

 

자신의 아내로 줄 것을 솔로몬왕에게 부탁해 달라고 요청합니다. 선왕의 첩을 취하는

 

것은 왕권을 이어 받는다는 상징적인 의미가 있습니다. 솔로몬은 이 청을 듣자 그의

 

계략을 알아채고 그 날로 그를 죽입니다. 왕에 대한 집착이 결국 스스로 죽음으로

 

몰아넣게 된 것입니다.

 

 

 

금지된 것을 버리지 못하고 탐내는 것을 욕심, 미련이라 할 수 있습니다. 이것들이

 

집착을 낳고 결국 죄, 악한 꾀로 이어집니다. 많은 리더들이 욕심과 집착을 처리하지

 

못해 무너지는 경우를 봅니다. 이 욕심과 집착때문에 끊지 못하는 습관, 행동들이

 

제게도 남아 있습니다. 나쁜 습관들의 고리를 끊을 수 있도록 이 아침 기도합니다.

 

오늘의 키워드는 욕심과 집착입니다.

 

 

더 많은 추천기사